인민망|인민망 한국채널
2018년08월01일 

注册送白菜网

인민망 한국어판 kr@people.cn
15:37, July 02, 2018
양혁재 메드렉스병원장 “통증 없는 치료로 환자 만족도 높일 것”

강남의 메드렉스병원은 회복에 오랜 시간 걸리는 수술보다 최첨단의 줄기세포 치료를 통해 관절, 척추 질환을 치료하는 병원이다. 최첨단 의술과 통증 없이 병을 치료해 환자의 만족도를 최고로 높인다는 메드렉스병원만의 운영 철학을 양혁재 병원장에게 직접 들어보자.

기자: 양혁재 원장님, 안녕하십니까? 먼저 시청하고 계신 인민망 네티즌 여러분께 인사 말씀 부탁드립니다.

양혁재 원장: 안녕하세요? 정형외과 전문의 양혁재 원장입니다. 서울 강남 논현동에 메드렉스 병원의 병원장으로서 현재 정형외과 전문의입니다. 여러분들을 만나 뵙게 되어서 영광입니다.

기자: 메드렉스 병원에 대한 간단한 소개 부탁드리겠습니다.

양혁재 원장: 메드렉스병원은 메디컬의 메디와 그다음에 렉스라는 뜻은 라틴어의 황제라는 뜻이 있습니다. 그래서 환자분들을 병원에서 황제처럼 모시겠다는 뜻에서, 그런 취지에서 병원을 오픈하게 됐습니다.

기자: 수술 위주의 치료보다는 질환 예방에 힘쓰는 것이 병원운영 철학이라고 들었습니다. 이러한 생각을 가지게 된 계기가 있으신가요?

양혁재 원장: 이 병원은 한국 내에서 최첨단 의술과 통증 없이 병을 치료할 수 있는, 환자의 만족도를 최고로 높일 수 있는 병원을 만들고자 해서 메드렉스 병원을 차리게 되었습니다. 왜 병원이라는 것이 차갑고 딱딱한 분위기가 되고 병원에 오면서 통증이 낫길 바라시긴 하지만 너무 뒤늦게 오시는 분들을 보게 되면 어쩔 수 없이 큰 수술을 하지 않고는 도저히 치료할 수 없는 상황이 됩니다. 그런 분들을 많이 수술하다 보니 “되도록 병원에 편하게 와서 친근하게 내가 아프지 않더라도 예방할 수 있는 그런 병원을 만들어야겠다”, “환자들이 와서도 언제나 내 아버님이나 어머님을 모시고 온다고 하더라도 이곳에서는 만족도를 높여서 내가 정말 나아지고 있구나”, ”내 병이 어떤 병이고, 또 그 병을 어떻게 치료할지 그런 것에 대해서 자세히 설명해 줄 수 있는 그러한 병원이 되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여러 가지 큰 수술을 하다 보면 통증이 심하기 때문에 환자들이 수술에 대한 두려움과 공포감이 있습니다. 그래서 되도록 우리가 예방하는 목적에서 초기에 오신 분들은 더 간단하고 통증 없이 앞으로도 질병이 진행되지 않게 예방할 수 있는데요. 그런 것이 정말 중요하다는 것을 환자를 진료하면서 깨닫게 되고, 그것을 진료 철학에 반영하여 환자분들에게 베풀고자 하는 목적에서 병원에선 예방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하여 시작하게 되었습니다.

기자: 중국인(외국인) 환자를 위한 메드렉스 병원만의 서비스가 있다면 무엇인가요?

양혁재 원장: 해외에서 한국까지 오시는 것은 힘든 상황입니다. 저희 병원은 강남 논현동에 있기 때문에 교통에 있어서 오실 때 불편함이 없습니다. 저희 병원이 추구하는 철학은 세계적으로 가장 큰 의술을 펼쳐 언제 누구를 모신다고 하더라도 가장 만족도 높은 병원을 만드는 것입니다. 특히, 중국분이 병원을 많이 내원하십니다. 그런 분들을 위해 번역이나 통역 서비스 그 밖에도, 의료 서비스에 있어서도 절대 불편함 없이 하려고 합니다. 중국 분들이나 부모님을 모시고 왔을 때 여기 병원에 와서 편안하게 치료받고 갔다는 생각이 들게끔 치료할 자신이 있는 병원입니다.

기자: 메드렉스만의 치료법 중 ‘리본셀 줄기세포성형술’이 있다고 들었습니다. 간단한 설명 부탁드립니다.

양혁재 원장: 일반적으로 관절염을 치료하는 데 있어 무릎이나 어깨, 발목 등 관절염이 심하신 분들은 대부분은 수술을 권할 수밖에 없습니다. 하지만, 비교적 초기에 수술까지 가지 않아도 되면서 증상이 심하지 않지만 특별한 치료 방법이 없어 약물치료만 하며 통증을 참아 왔던 분들이 리본셀성형술을 고려해 볼 수가 있습니다. 이것은 줄기세포를 본인 몸에서 추출하여 수술과 마취 없이 비절개로 간단한 주사치료를 통해서 관절염을 이겨 낼 수 있는 유일한 치료 방법 중 하나입니다. 본인의 줄기세포를 추출하여 사용하기 때문에 부작용이 없습니다. 장점은 통증이 없기 때문에 시술하고 나서 일상적인 활동이나 일을 하는 것에 지장이 없습니다. 단지 2~3일 정도 얼음찜질만 해주면 됩니다. 당일 오셔서 치료를 받고 꼭 입원하지 않고도 치료받고 나갈 수 있습니다. 대부분의 자가지방 줄기세포나 PRP 말초혈관들의 주사치료 방법들은 배양해야 하기 때문에 기다려야 합니다. 하지만 이것은 당일 치료가 가능한 점이 장점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기자: 기존 병원과는 다른 메드렉스만의 차별화된 진료 시스템이 눈에 띄는데요. 앞으로 구상 중인 사업이 있다면 간단한 소개 부탁드립니다.

양혁재 원장: 병원은 환자의 서비스 만족도를 높여 결국 통증 없이, 앞으로도 재발하지 않게 근본적으로 예방하면서 환자를 위한 높은 수준의 진료 서비스와 그에 맞는 환자의 만족도를 높이는 데 전념을 해야 합니다. 병원을 차리는 데서 끝나는 것이 아니라 병원을 토대로 관련된 헬스케어와 그 밖의 의료 사업들을 의료 서비스업과 융합하여 토털케어가 가능한 병원이 되게 하려고 노력하고 있습니다. 동시에 병원장으로서 단순히 진료에만 전념하는 것이 아니라 의료와 관련된 헬스케어 산업을 같이 키워가면서 오너로써 의료 외의 부대 사업을 같이 키워 한국에서 가장 으뜸이 되는 병원과 헬스케어 사업을 키우고 싶은 것이 저의 포부입니다. 감사합니다. 

멀티미디어 뉴스 더보기

출처: 인민망 한국어판  |  (Web editor: 李正, 王秋雨)

인민망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 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최신뉴스

많이 본 기사 종합

칼럼·인터뷰

0 / 0

    • 국경 지키는 중국 공안 대원들! 그들에게 경의를 표한다

    • 화성에서 '비밀의 호수' 발견돼…지름 20㎞에 수심은 1m

    • 중국 개혁 개방 40주년 특별기획 [강정애 숙명여자대학교 총장편]

    •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베이징 방문에 열광하는 중국 축구팬

    • 르완다대학교 공자학원 등록 학생만 4900명

    • 나뭇가지 끝에 매달려 자는 귀여운 야생 새끼 판다

    • ‘淸明상하도 3.0’ 첨단기술예술전시회 개최…과학기술과 문화의 만남

    • 중국 개혁 개방 40주년 특별기획 [장세정 중앙일보 논설위원편]

    • 시진핑, 중•아랍 협력 포럼 제8차 부장급 회의 참석해 연설 발표

연예 많이 본 기사 종합

인민망 소개|인민망 한국어판 소개| 피플닷컴 코리아(주) 소개|웹사이트 성명|광고안내|기사제보|제휴안내|고객센터

인민망 한국어판>>동영상>>인터뷰